보도자료

Your Next Innovation, Nextchip

top
제목 작성일 조회수
넥스트칩, 2분기 매출액 137억원 기록 2018.08.07 583

넥스트칩, 2분기 매출액 137억원 기록

- 자회사 앤커넥트 블랙박스 매출 증가

 

 

영상 분야 팹리스 반도체 기업 넥스트칩(대표 김경수)는 지난 2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액 137억원, 영업손실 49.7억원과 순손실 48.1억원을 기록했다고 금일 밝혔다.

 

우선 매출액이 기대보다 못 미친 부분은 기존 사업인 영상보안 시장에서의 경쟁 심화로 매출 회복이 이루어 지지 못한 것이 원인이었다.

다만, 블랙박스 자회사인 앤커넥트의 매출액의 증가세는 더욱 커져서 상반기에만 지난해 매출액을 초과한 126.7억원을 기록하였고, AVM 솔루션 자회사인 베이다스의 매출도 본격화 되는 는 등 긍정적인 부분도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한편 영업손실 및 순손실이 예상보다 커진 이유는 전반적인 매출 부진 및 연구개발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 외에도 자회사 앤커넥트에 미회수 채권이 발생하여 일부 대손상각 처리가 되었기 때문이라고 회사측 관계자가 설명하였다.

향후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재발하지 않도록 좀 더 철저히 관리할 것이라는 것이 앤커넥트 측의 설명이다.

 

전반적으로 어두운 실적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넥스트칩의 자동차 분야 시장 진입은 착실히 다가오고 있는 느낌이다.

국내외 자동차 전장업체에 진입의 좋은 소식이 계속 기대되고 있는 상황이며, 넥스트칩의 Auto 향 카메라 ISP(Image signal processor)를 도입하여 자동차 시장을 진입하려는 다양한 움직임도 본격화되고 있어서 여러 가지 경로로 넥스트칩의 자동차 시장 진입은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넥스트칩 김경수 대표이사는 실적에서 아쉬운 부분이 크긴 하지만, 넥스트칩의 자동차 전장시장 진입은 더욱 가시화 되고 있다고 본다. 이러한 것은 자동차 진입을 노리고 있는 다양한 업체들의 협력 요청으로 인해 더욱 많은 기회가 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실적은 부진하지만, 자동차 시장 진입에 대한 희망과 기대가 높아지고 있는 넥스트칩이 하반기에는 어떠한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해본다. ().

 

 
이전글 넥스트칩, Automotive Tier1 매출 본격 시작
다음글 ㈜넥스트칩, 분할 & 합병 통해 ㈜앤씨앤(가칭)으로 새출발

목록